[서울 강서구] 해성식당 - 냉삼겹이 맛있는🐷

2020. 8. 27.국내여행/서울

갑자기 서울 식당포스팅+_+

서울에 가면 보통 누나네 식구와 저녁을 먹는게 코스인데 항상 뭘 먹을지가 즐거운 고민입니다^ㅡ^

지난번에 서울에 갔다가 누나네 집에서 가깝다는 이유로, 수요미식회에 나온곳이라고해서 방문해 본 식당입니다.(개인적으로 수요미식회는 신뢰하지 않음;)

 

 

 

골목 안쪽에 위치한 주택을 개조해서 만든 식당같습니다. 저는 걸어갔지만 따로 주차장은 없는거 같고 주변에 차를 댈 곳도 마땅치 않으니 차를 가져가신다면 미리 주차장을 알아보시는 게 좋을것 같네요. 

 

 

 

 

 

 

 

누나가 미리 예약을 해서 자리를 안내받았지만 들어가보니 모든 테이블에 손님이 꽉 차있었습니다. 예약 안했으면 6명이라 대기했을 뻔. 식당 바깥에도 자리가 있었는데 날이 더워서 앉을 수 없을 것 같았어요. 대신 날이 선선해지면 분위기 좋을 것 같은.

 

 

 

메뉴판

기본 삼겹살은 냉삼겹살이고 '생'삼겹살은 따로 있네요. 여기 온 이유는 냉삼겹살을 먹기위해서에요. 나리식당과 해운삼겹(지금은 없어짐 ㅠ.ㅠ)에서 냉삼겹에 맛을 들여보니 냉이나 생이나 상관없이 맛있더라구요🐷꿀..

재밌는건 삼겹살 추가 주문할 때는 가격을 조금 더 할인해주는군요. 점심메뉴 제육볶음도 먹으러 가고 싶네요. 저의 최애메뉴 제육볶음*_*

 

 

 

 

기본반찬.

조개젓갈이 나오는게 특이합니다. 

 

 

 

불판

 

파채

 

멀리 있어서 잘 안보이지만 주문한 고기는 작은 전자저울과 같이 나와요. 무게를 속이지 않는다는 자신감?

고기 접시에도 무게와 가격이 스티커로 붙어 있습니다.

일반적인 냉삼보다 살~짝 두껍네요.

 

 

 

그리고 가장 좋은 점은 직원분이 직접 고기를 구워주신다는 점!

적당한 굽기로 재빠르게 구워서 철망에 쌓아주십니다. 근데 고기가 금방금방 쌓이니까 왜인지 고기를 허겁지겁 전투적으로 먹게 되더라구요 ㅋ 

기본 인원수 주문한거 다 먹고 고기 끊길까봐 추가주문했는데 또 너무 빨리 구워주셔서 다시 허겁지겁;; 고기는 중간에 텀을 주고 끊어서 주문하는 센스가 필요할 듯 ㅎ

 

급하게 먹느라 그랬나 어째 쌈 사진 한 장을 안 찍었네요ㅋ-_-;;

 

 

 

초점이 날라간😢 명란계란찜.

다 된 계란찜에 명란을 올린거라 특별한 맛은 아니지만 가격 생각하면 굿👍

 

 

 

사이드로 주문했던 치즈구이.

치즈구이도 계란찜도 2개씩 시켰던거 같은데 나는 치즈구이 왜 못먹었지?-_-a

 

 

 

찌개라면입니다.

6명이라서 4개 주문할랬더니 양이 좀 되니까 2개만 주문하라고 했는데 1개의 양이 진짜 넉넉하네요. 4개 시켰으면 다 남겼을 뻔...

 

 

 

김치찌개에 라면사리를 넣은 느낌입니다. 근데 찐~하게 끓인 김치찌개 국물이라기보다 라면이란 메뉴에 맞게 약간 삼삼하면서 담백하게 간을 한 것 같습니다. 그래도 라면보다 밥 시켜서 비벼먹고 싶어지는 메뉴에요. ㅋ

 

 

 

해성식당의 실망메뉴😢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누가?;) 저는 오로지 "비빔"만을 먹기때문에 비빔국수는 적당히 넘어갈 수 없습니닷!

여기 비빔국수는 새콤과 달콤이 없습니다. 그냥 고추장에 식초 몇 방울 타서 비빈거 같은 맛이에요.

개인적으로 고기집에서 밀면이던 냉면이던 비빔국수에 고기 한 점으로 마무리하는게 딱인데 많이 아쉬웠습니다.

그리고 소주잔과 비교하면 굉장히 작은 양이에요. 가격은 찌개라면과 같은데 양 차이가 너무 많이 나네요. 사람들이 많이 남겼던건가;;

 

 

 

식사 끝

별로라도 다 먹은 국수 ㅋ

마지막엔 고기가 잔뜩 쌓여서 철망을 2개나 사용했네요.

직원분들이 살갑게 친절한 느낌은 아니지만 양념장이 떨어지거나 반찬이 떨어지면 알아서 채워주셨고요. 바쁜중에도 이것 저것 부탁해도 잊지 않고 잘 챙겨주셨습니다.

 

 

 

식사를 마치고 나오는데 식당 입구에 냥이님이 앉아 계십니다>_< 아무리 불러도 그러거나 말거나 딴데만 보고 있네요 ㅠ.ㅠ

 

 

 

어둑어둑 해지니 더 분위기 있어보이는 해성식당.

잘 안보이지만 계단 옆에 냥이님 뒷모습.

 

냉삼치고는 가격대가 저렴한 건 아니지만 요즘 냉삼이 죄다 이 가격대인거 같아서 가성비를 논하고 말고 할 수가 없네요. 

해성식당만의 킥!이랄까, 독특한 점은 없었지만 개인적으로는 삼겹살이 맛있었고 구워주는 서비스가 좋아서^^ 누나네 가면 가끔 방문할 것 같아요.

 

 

 

[부산 해운대] 나리식당 : 이태원 맛집이 부산에

예전에 이태원에 갔을 때 친구가 좋아한다고 해서 갔던 '나리의집'이 해운대에 분점을 냈습니다. 나리식당은 냉동삼겹살이 메인인 식당인데 요즘 냉동삼겹살이 유행이라면서요?! 우연히 밤에 ��

130.pe.kr

 

1 2 3 4 5 6 7 8 9 ··· 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