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리뷰/기타

이디야 비니스트 토피넛라떼

.


이디야 비니스트 토피넛라떼


근처 홈플러스 입구에 있어서 들어갈때는 가봐야지 했는데

장을 보고 나가는 출구는 정반대라 한 번도 못가봤던 이디야

토피넛라떼는 이디야라는 히티틀러님의 말을 기억하고 있다가

홈플러스에 갔다가 시간이 남아 마셔봐야겠다고 들러보았습니다






마트에 입점한 곳이라 따로 벽이 없이 오픈형 매장






항상 지날때마다 메뉴가 엄청 많네~하면서

색색들이 예쁜 음료가 탐났지만

예정했던 토피넛라떼를 마셔봐야지 했습니다....만;






토피넛라떼를 스틱으로도 팔고 있었어요@_@

오호 이런 제품이?!


사실 민트덕후라 민트모카가 마시고 싶은 맘도 있었고해서 ㅋ

토피넛라떼는 스틱형으로 사고 민트모카를 주문한^^;






여러 맛을 비니스트라는 이름으로 스틱형 포장에 팔고 있었는데

저는 처음 알았네요

이디야도 두 번째인가? 하니까.


저 사람이 바빈스키처럼 뭐 우승한 사람인가 하고 찾아보니

이디야 홈페이지에는 "월드챔피언쉽의 데일해리스"라고 두루뭉술하게만 써있고,

그래서 이사람이 뭔 상을 탄거냐고? 아니면 심사위원?해서

월드바리스타 챔피언쉽 홈페이지를 직접 뒤져보니

2017년 월드바리스타 챔피언쉽에서 우승했다고+_+

게다가 2017월드 바리스타는 한국에서 했었다는!!

나만 몰랐나^^;

그 후원사중 하나가 이디야였고

그래서 챔피언쉽 우승자와 콜라보해서 만든 제품인가 봅니다

왠지 슬금슬금 믿음이 생기기 시작 ㅋㅋㅋ


월드챔피언쉽 2017 서울











민트모카와 비니스트 토피넛라떼 10개 상자를 주문하고

이디야 상품권 사용되냐고 물었더니

오늘 포스기가 고장나서 안된다고ㅠ.ㅠ


개인적으로 구매내역 보기 힘들어서 지마켓 혐오하는데;

요새 블프라고 G9 사이트 좀 들락거리다 보니까

이디야 1만원 상품권 9,000원에 팔고 있어서 이디야 입구에서 결제했는데ㅠ.ㅠ

상품권 사용하러 나중에 다시 들러야겠네요


주문하고 픽업하는 곳 앞에 앉아 기다리는데 여자 직원분이

휘핑올려주느냐 이디야 멤버쉽은 적립했느냐 너무 친절하셨고

포스기 고장으로 상품권 사용못할때도 남자 직원분이 너무 친절하셔서

역시 맛있고 인테리어 좋고 그런것도 중요하지만 서비스가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 느꼈네요






민트모카

평범합니다. 달달하면서 민트맛이 약간 세고

바닥에 초콜릿은 아닌거같고 무슨 건더기가 잔뜩 있던데;

암튼 평범.






이디야 커피 예~~~~~전에 길가다 한 번 사먹은 적이 전부라

이번에 민트 모카 사먹어보고는 컵이 너무 작다고 생각들더라구요

맨날 컴포즈커피, 생활커피같은 저렴이 벤티사이즈만 마시다보니ㅋ











다른 분들보면 상세사항 올리길래 따라서 ㅋ






한 개의 분량이 상당히 통통하고 많네요

그 타먹는 율무차 담긴...담터인가?ㅋ 그런느낌.






작은 견과류 알갱이도 들어있습니다.

너무 적은거 아냐 싶었는데 의외로 입에 많이 걸리는 느낌이더라구요 ㅋ






가루가루~

오랜만에 등장한 리뷰전용 컵 ㅎㅎ

양이 꽤 많은데 물의 양은 100ml만 넣으라고 되어있네요

물이 좀 적은거 같은데?






짜잔~ 목용중인 댕댕이^0^

한 입 마시자마자 앗, 달다! 싶은게

토피넛 라떼의 전형적인 견과류 맛이 고소하게 나면서

달달하고 맛있습니다.

단 맛이 좀 센가 싶은게 처음엔 양이 적다고 생각했지만

종이컵 사이즈로 딱 한 잔 마시면 당충전 확 될 것 같네요

확실히 스벅 토피넛라떼보다는 맛있네요 ㅎ






그리고 직원분이 너무 친절하게 응대하셔서

저도 모르게 이디야 멤버스 앱을 깔고 있었다는 ㅋ


포스팅하면서 찾아보니 이디야가 여러가지로 커피에 신경쓰는 브랜드였네요

간판이랑 이름이 촌스러워서 잘 안갔었는데^^;;

게다가 한국 브랜드라니 스벅 호갱짓은 조금만(?) 하고 이디야 커피도 종종 마시러 가야겠어요^^

'리뷰 >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9 스타벅스 다이어리 & 겨울 신메뉴  (15) 2018.12.05
이디야 비니스트 토피넛라떼  (13) 2018.11.23
IZ*ONE unboxing  (23) 2018.11.01
스타벅스 할로윈 메뉴  (17) 2018.10.21
보스면 : 여행 최적화 컵라면?!  (21) 2018.10.18
스타벅스 신메뉴  (19) 2018.10.05
용쟁화투  (24) 2018.09.23
스타벅스 서니보틀 + 자색 군고구마라떼  (14) 2018.09.17
공유하기 링크
비슷한 글을 보려면
,


 리뷰/기타 카테고리 관련글


  • 프로필사진 施兒 커피잔에 들어있는게 꼭 곡식차느낌이네요 ㅋ
    아몬드 버터가 들어가서 맛있을거 같네요
    10개에 5500원이면 한개에 550원이면
    싼편은 아닌거 같지만, 그래도 추천하시니
    저도 한번 사먹어봐야겠네요 ^^
    2018.11.24 01:57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맞아요, 친구한테 한 잔 타줬더니 이거 뭐야? 율무차? 그랬답니다 ㅋㅋ
    일반 스틱커피랑 비교하면 저럼하진 않은데 그래도 매장에서 마시는 것보다는 싸다고 생각했어요 ㅎㅎ
    맛도 괜찮고 당떨어졌을 때 한 잔하면 좋을 것 같아요^^
    2018.11.24 18:34 신고
  • 프로필사진 peterjun 전 이디야커피 좋아하네요.
    이번에 인상 소식 때문에 발끈하는 분들도 많지만...
    앞으로도 자주 이용할 것 같아요.
    본사에서 제공하는 재료값 인상은 없고, 업주들 가격만 인상하면서...
    인건비 문제를 어느 정도 해결해주는 노력이 좋더라고요.
    토피넛라떼... 스틱으로 파는군요.
    저도 사다 먹어봐야겠어요. ^^
    2018.11.25 00:44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이디야 커피가 동선에 없어서 잘 가게되지 않았는데 이번 기회에 자주 가도 좋을 것 같다는 인상을 받았어요 아직 못쓴 상품권도 있고^^; ㅎㅎ
    보통 프렌차이즈는 본사랑 업주랑 싸우기 바쁜데;; 여기는 본사가 나름 좋은 환경을 제공하려고 하는군요
    다음엔 스틱커피도 사먹어보려구요ㅎ
    2018.11.26 21:42 신고
  • 프로필사진 베짱이 컵안의 댕댕이는 그냥 컵 디자인의 일부인건가요? 아메리카노는 인스턴트로 많이 봤는데..
    라떼까지 있을 줄이야..
    2018.11.26 06:56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저도 당연히 커피만 팔거라고 생각했는데 토피넛 라떼가 있어서 낼름 사먹어봤습니다^^
    저 댕댕이는 컵에 붙어 있는 애랍니다 ㅎㅎㅎ
    2018.11.26 21:40 신고
  • 프로필사진 히티틀러 토피넛라떼가 이디야 대표메뉴라고 알고 있어요.
    전 한 번도 안 마셔봤지만요.
    믹스 양이 많은데, 물은 종이컵 기준이라면 엄청 진하게 마셔야하는 제품인가봐요.
    2018.11.27 00:26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헉! 히티틀러님도 안 드셨던거에요??!! 저는 드셔보고 맛있어서 추천하신 줄 ㅎㅎㅎㅎ
    맞아요 설명서대로 물을 넣으면 약~~간 진한 느낌이에요 10~20ml정도 더 넣으면 저는 딱 적당하더군요^^
    2018.11.29 00:34 신고
  • 프로필사진 _Chemie_ 이디야 토피넛라떼가 맛있군요!!ㅋㅋ
    예전에 살던 집 바로 앞에 이디야가 있어서 그땐 주말마다 꽤 자주 갔었는데,
    뭔가 음료 종류도 무척 다양해지고 분위기가 좀 많이 바뀐 느낌이네요ㅋㅋ
    그나저나 리뷰 컵 너무 귀여워요!!ㅋㅋㅋㅋㅋ
    가루 좀 뒤집어쓴 모습도 그렇고 나중에 말갛게 씻긴 모습도 그렇고ㅋㅋㅋ
    2018.11.27 05:25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맛있다는 히티틀러님 말 듣고 마셔봤는데 스틱포장이었지만 맛있었습니다.
    저도 메뉴가 엄청 많아서 지나가며서 볼 때마가 가봐야지 가봐야지 했는데 자주 들릴것 같은 느낌이^^
    리뷰 컵 이쁘지요. 여행가서 택시요금 털어샀다가 현금 다 쓰면 어쩌냐고 욕먹고 사온 컵입니다 ㅋㅋㅋ
    2018.11.29 00:36 신고
  • 프로필사진 garam_林 리뷰전용 컵이 너무 취향 저격이네요. 갖고 싶으다.ㅎ_ㅎ
    이디야 카페 종종 가는데 저 게 맛있단 말이죠?`ㅡ`
    음... 다음에 가면 꼭 마셔보고 맘에 들면 저도 스틱형으로 사봐야겠어요~^^
    2018.11.27 14:57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컵 예쁘죠. 집에 쓸데없이 컵이 많은데 그 중에 최애컵이라죠 ㅎㅎ
    매장에서 직접 만든 토피넛라떼는 못 마셔봤지만 저 스틱은 맛있었어요. 좀 많이 단것 같긴하지만 물량을 조절하면^^;
    2018.11.29 00:43 신고
  • 프로필사진 슬_ 저희 동네에 있는 몇 안되는 프랜차이즈! ㅎㅎㅎ
    저도 토피넛라떼랑 복숭아 플랫치노가 맛있다는 말은 들었는데 아직 한 번도 안 먹어봤네요.
    여름에 허니브레드랑 빙수를 먹으러 갔었던 기억이...
    커피를 잘 안마셔서 구매는 자주 안하지만 왜인지 이미지가 좋아요 ㅋㅋㅋ
    2018.11.29 11:32 신고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