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해외여행/태국

태국 방콕 #12 아유타야 - 왓 야이차이몽콜 (2)

.


태국 방콕 #12 아유타야 - 왓 야이차이몽콜 (2)






사원의 본당을 지나 뒷편 탑쪽으로 가봅니다

72m의 꽤나 높은 탑은 사람이 올라갈 수 있도록 지어져 있었습니다






탑 옆으로 커다란 두 개의 불상이 있는데 역시나 옷을 입히고 있습니다.

앞에서는 기도를 드리나봐요










저 안에 뭐가 있길래 이리도 바글바글 올라가는걸까+_+

1월 1일이라 사람이 많지 평소에는 이정도 인파가 몰리는 곳은 아닌것 같습니다.















(전체화면이 작동하지 않으면 THETA로고를 클릭하세요)


올라가기전 계단 밑에서 한 장 찍어봤습니다.






벽이 둘러싸고 있는 모습이 탈의실에 들어가 계신 듯 ㅎㅎ






그리 높지 않은 계단을 올라가면 굉장히 좁은 공간에 사람들이 꽉 차 있습니다

세상에나~ @_@






그림이 재밌네요 ㅎㅎ

소매치기 조심.

확실이 이런 공간에선 조심해야겠네요!






다들 중앙에서 뭔가를 하고 있습니다.

뭔가 봤더니..






동전 던지기+_+ ㅋ

가운데 네모난 칸에 동전이 들어가면 소원이 이뤄진다는 전형적인 수법(?)

저도 하나 던져 봤지만 얼토당토않은 곳으로;;






이 좁은 공간에도 불상이 몇 있었는데

두 손 위에 지폐와 동전이 놓여있습니다.

소매치기도 이런 건 안 건드리는 건지 아니면 더 큰 걸 노리는 건지✦‿✦






다들 무슨 소원을 이루고 싶어서 이렇게^^

너무 좁아서 바로 탈출합니다!!










동전은 챙겨가는거니?






내려가는 중간쯤 계단 양옆으로 이렇게 또 계단이 나 있습니다.

이리로 올라가면 탑 주변을 한 바퀴 돌아볼 수 있습니다.

여기서 보는 경치가 정말 좋으니 빼먹지 말고 한 바퀴! ^^






탑의 앞쪽

저 멀리 나무만 보면 무슨 밀림 속 사원에 들어온 느낌입니다

본당 뒷쪽에 금불상이 있었네요+_+














탑을 빙~ 둘러 싸고 불상들이 줄지어 놓여 있습니다.

불상마다 앞에 이름표처럼 붙어 있는데

이건 각 불상의 이름이...아니고

불상을 지어달라고 기부한 사람, 단체 이름이 적혀있다고 합니다.

일본 신사에서 기업에 돈 받고 도리이를 잔뜩 지어주는거랑 비슷하네요+_+










뒷편을 내려다보니 커다란 불상이 또 있었네요

한 바퀴 둘러보고 내려가서 저 불상을 보러가기로 합니다


















나무가 많으니 경치가 더 좋아보이네요

까먹고 있었는데; 1월 1일을 잊게하는 푸르름이여~






















뒷편 불상을 보러 왔습니다

큰 불상앞에 기도드리는 작은 불상들






탱크탑?!







(전체화면이 작동하지 않으면 THETA로고를 클릭하세요)






여기 잔디밭이 완전 예쁘게 해놨더군요

허리까지 오는 녹차밭에 들어가서 사진 찍는 느낌으로 여기서 폭풍 인증샷을^^






왜 나만 서있는거야!

뾰로통한 표정^^










새로 만든 불상들은 땟깔이 다르군요^^














탑 주변을 한 바퀴 돌아보니 처음 옷을 입고 있던 불상으로 다시 돌아왔습니다






본당 뒤에 숨어 잇던 금불상.

돼지가 지키고 있고 부처님 배가 통통한게 재밌네요^^





뒤 돌아보니 사람들이 계속 올라가고 있네요

개미지옥에 빠지듯이-_-+










구석 구석 유적의 흔적들이 더 있었지만

다음 목적지를 찾아가기 위해 주차장으로~






탑의 둥근 부분 밑에도 천이 씌워져 있어요

원래는 저걸 더 올려서 둥근 부분을 다 덮는거더라구요

아마 1월 1일이 새 옷을 입는 교체의 날이 아니었을까 생각해봅니다






태국 유적지 입구에는 이렇게 미니어처로 전체 모습을 볼 수 있게 해놓았습니다.

들어갈 때는 못봤는데 나올 때 보다니;






주차장 근처에 매점이 있는데 사원 한 바퀴 구경하니 갈증이 나서

음료수를 하나씩 사서 출발합니다.






꿀물 어쩌고 그런거 같았는데 실상은 그냥 설탕물 @ㅁ@;



아유타야는 유적지가 많아서 하루에 다 돌아볼 수 없기때문에

기본적으로 3~4코스정도 돌아보는데 돌아보다보면 비슷비슷한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미리 어느정도 파악을 하고 코스를 짜야 그래도 조금씩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겁니다

왓 야이차이몽콜은 와불상이 있다는게 조금 플러스랄까요^^

아유타야 처음 가는 분들에게 적당한 코스로 추천합니다.

  • 프로필사진 슬_ 부처님들이 아주 다양하게 많이 계시네요. 다들 은근한 얼굴을 하고 계시구요ㅋㅋㅋ
    밖에 있는 사람들도 많은데, 안으로 들어가면 더 많군요!!
    저 동전 던지는 거 한 번 해보고 싶어요 +_+ 가운데로 쏙 들어갈 수 있게요ㅋㅋㅋ
    2018.01.26 19:49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표정이 다양하고 웃긴(?) 표정도 간간히 있어서 보는 재미가 있어요^^
    동전 한 개 가지고는 가운데 넣기 너무 힘들거 같아요 한 100개 왕창 떨궈서 가운데 넣기 ㅎㅎㅎ
    2018.02.01 19:48 신고
  • 프로필사진 _Chemie_ 와우 정말 엄청난 인파네요!!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새해를 맞이해서 모두들 소원을 빌러가는 날이었다니ㅋㅋ
    우리나라랑은 전혀다른 불상과 사원 분위기도 멋지고 날이 화창해서인지 주변 경치도 정말 멋진 것 같아요.
    일부러 멀리라도 들르신 이유를 알 것 같네요!!
    그러게ㅋㅋ 불상 주변 돈들은 소매치기들이 건들지 않는건지ㅋㅋㅋㅋ 아니면 몰래 조금씩 건들고 있는건지 궁금하네요ㅋㅋㅋ
    2018.01.27 20:12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1월1일이 기도드리고 뭐 그런 날인가봐요. 아유타야는 태국 유적지 보러 관광객이 많이 가는 곳이라 약간 부산 놀러갔다가 경주 방문하는 느낌일까요 ㅎㅎ
    여기저기 주의 표시가 많아서 소매치기도 많이 줄어든건가 생각해봤어요 ^^
    2018.02.01 19:51 신고
  • 프로필사진 garam_林 유명한 곳이라 그런지 사람들 진짜 많네요.ㄷㄷ
    관광지에 동전 던지는 곳, 한 곳쯤은 어디나 있는 듯 해요.^^
    제가 소매치기라도 불상 위에 돈은 찜찜해서 못 가지고 갈 것 같아요.ㅋㅋ
    불상 종류가 다양하군요. 구경하는 즐거움이 있겠어요.
    2018.01.28 16:26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불상 구경하는 재미가 있지만 뭔가 돈을 내고 만들었다고 하니 상업적으로 장사하는 건가 싶기도 하더라구요
    소매치기도 일말의 양심이 있다면 저 돈은 손대지 않겠죠? ㅎㅎ
    2018.02.01 19:52 신고
  • 프로필사진 ageratum 사원이 정말 독특하면서도 멋있는거 같네요^^
    내부는 정말 복잡하네요 ㄷㄷ
    2018.01.28 21:11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태국의 탑이 참 독특하고 신기하게 생긴거 같아요
    내부는 작은 방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아요 작은 방에 몇 십명이 동전 던질려고 우글우글; ㅎㅎ
    2018.02.01 19:53 신고
  • 프로필사진 GeniusJW 태국사원들 색감이 정말 멋진 것 같아요!! 2018.01.29 00:02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으헷. 몽골이 아니에요^^; 2018.02.01 19:54 신고
  • 프로필사진 GeniusJW 이름이 왓 야이차이몽콜 이라길래,,
    몽골??! 인 줄 헷갈렸네요~ㅠㅠ
    2018.02.01 22:43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이름때문에 헷갈리셨구나 했습니다 ㅎㅎ 2018.02.01 22:49 신고
  • 프로필사진 묘한오빠 불교문화가 강성인 곳에서 소매치기 조심...?!...이라...
    그래도 동전들이 그대로 인것은 신기하네요
    2018.01.29 17:38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세상 어디가나 그런 범죄자가 있기 마련이지만 이런 사원 안이나 사람들이 급격히 몰리는 배안 같은곳에서는 소매치기 매우 조심해야된다네요. 길거리에서 핸드폰 들고 있으면 채갈수도 있다고; @_@ 2018.02.01 19:56 신고
  • 프로필사진 친절한민수씨 가본곳인데도 다시봐도 규모에 놀라게 되네요...

    1월1일이라는 말씀에 다시한번 놀라게 되네요. 우리나라가 아닌데 ㅋ
    2018.01.29 20:04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민수님은 여기 가보셨군요.
    태국 사원, 유적지가 비슷비슷하다보니 나중엔 막 헷갈리더라구요 ㅎㅎㅎ
    12월 31일 불꽃놀이 한다고 기대하고 간건데 국왕애도기간이라;;
    2018.02.01 19:57 신고
  • 프로필사진 블라 블라 우왁!! 저도 여행 떠나고 싶네요!!
    어디라도... ㅠㅡㅜ
    2018.01.31 20:44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블라블라님 2018년에 멋진 곳으로 떠나실 수 있기를 바랄게요!!^0^// 2018.02.01 19:58 신고
  • 프로필사진 보심 회사에서 방콕 여행 상품을 준비하고 있는데 ㅎㅎ 현장감 느껴지는 사진이 좋네요.
    정작 저는 방콕을 못 갔다와본 ㅠㅠ
    청춘일기님 글 보고 대리 만족하고 갑니다 ㅎㅎㅎ
    2018.01.31 22:01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방콕 여행 상품 나오면 그거 따라 다녀오세요
    여름은 너무 헬;이니까 추울때 빨리요 빨리^^
    2018.02.01 19:59 신고
  • 프로필사진 Normal One 우와... 하늘이 받쳐주니 어떤 각도에서도 신비로운 느낌이 마구 드네요!!!
    거기에 좌우 폭이 넓으니 사진이 더 넓어보이구요 *_*
    탁 트인 게 제 마음까지...ㅎㅎㅎㅎ
    2018.01.31 22:30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이날은 사진찍기에 하늘이 참 좋았어요^^
    예전엔 10-20mm인가? 암튼 광각렌즈를 바디캡으로 쓸만큼 저는 망원보다 광각이 좋더라구요 ㅎ 시원한 느낌이랄까.
    가끔 망원의 아웃포커싱이 부러울 때가 있지만요^^
    2018.02.01 20:03 신고
  • 프로필사진 peterjun 사람이 많네요. 분위기도 좋아 보이고...
    사진 색감이 너무 좋아서, 사진을 보기만 해도 힐링되는 느낌이 드네요. ^^
    2018.02.01 01:14 신고
  • 프로필사진 청춘일기 사진으로 다시보니 저도 좋긴하네요 그당시엔 약간 사람에 치여서 구경한 느낌이었는데 말이에요 ㅎㅎ^^; 2018.02.01 20:06 신고
댓글쓰기 폼

 해외여행/태국 카테고리 더보기


공지사항